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ABA금융서비스

메뉴열기

ABA 스토리

우리들의 이야기를 담았습니다.

뉴스

ABA 스토리뉴스

ABL생명 자회사 ‘ABA금융서비스’ 본사 확장 이전

관리자 2021-04-09 조회수 577

 

(왼쪽부터) 안중신 ABA금융서비스 본부장, 왕루이 ABL생명 부사장, 시예저치앙 ABL생명 사장, 신완섭 ABA금융서비스 대표, 이경식 현대해상 전무,

김유성 ABA금융서비스 본부장이 8일 열린 ABA금융서비스 본사 확장 이전식에서 테이프 커팅식을 하고 있다.


ABL생명은 자회사인 ABA금융서비스가 여의도 ABL타워에서 서울역 인근에 위치한 연세봉래빌딩으로 확장 이전하고

‘New start for Active 1000’을 선포하는 기념식을 가졌다고 9일 밝혔다.

전날 열린 ABA금융서비스 이전 기념식에는 시예저치앙 ABL생명 사장, 신완섭 ABA금융서비스 대표, 제휴보험사 임직원 등 주요 인사 20여명이 참석했으며,

행사 과정은 유튜브 채널을 통해 전국의 ABA금융서비스 직원과 FA들에게 중계됐다.

독립법인 보험판매전문회사인 ABA금융서비스는 ABL생명 자회사로 2019년 1월 출범했으며,

현재 5개 본부와 23개 지점의 영업망을 갖추고 있다.

ABA금융서비스는 출범 후 같은 해 5월 초회월납 2억원, 7월 FA 500명을 달성한 뒤

지난해 12월에는 초회월납 3억원, FC 800명의 성과를 거두며 대형 GA로 성장하고 있다.

ABA금융서비스는 이러한 성장세를 이어가기 위해 전국 영업조직을 보다 체계적으로 지원, 관리하기 위한 목적으로

지난 2년여 동안 입주했던 ABL생명 본사를 떠나 서울역 인근 연세봉래빌딩으로 이전하기로 결정하고

자체 교육장, 대형 회의실, 고객 상담실 등도 마련했다.

신완섭 ABA금융서비스 대표는 “2019년 1월 7일 400여명의 FA로 창업한 후 현재 두 배인 800여명이 함께 일하는 GA로 성장했다”며

“특히 최근 1년 이내 신입 FA가 418명으로 전체의 50% 이상을 차지할 만큼 성장세가 가파르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는 ABA금융서비스 구성원들의 노력뿐만 아니라 든든한 ABL생명과 제휴 보험사들의 적극적인 지원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새로운 곳에서 고객에게 보험의 참다운 가치를 전달하는 1,000명 이상의 대형 GA로 성장하기 위해 힘차게 출발하겠다”고 덧붙였다.

 



출처 : 이코노믹리뷰(https://www.econovill.com) [이코노믹리뷰=금교영 기자] 

 

이전글
ABL생명, 자회사형 GA 20억 투자…디지털 플랫폼 구축
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